로고

고창군, 농기계 임대사업 평가 6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2024년 농기계임대사업 관련 국·도비 2억3000만원 확보

서하 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09:20]

고창군, 농기계 임대사업 평가 6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2024년 농기계임대사업 관련 국·도비 2억3000만원 확보

서하 기자 | 입력 : 2023/12/05 [09:20]

▲ 농기계 임대사업 평가 6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투데이한국=서하 기자] 고창군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3년 전국 농업기술센터 농기계임대사업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2023년 농기계임대사업 평가는 전국 147개 시·군 436개 농기계임대사업소를 대상으로 평가했다.

고창군은 이번 평가에서 임대사업 성과 및 정부정책사업 참여, 조직원 업무능력 등 3개 분야에서 높은 득점을 획득함으로써 6년연속 최고등급인 A등급을 받게 됐다.

이에 따른 상사업비로 고창군은 2024년 농기계임대사업 관련 총 2억3000만원의 국·도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현재 고창군 농기계임대사업소는 4개소로 총 98종 1,014대를 보유하고 있으며 금년 11월 기준 농기계 8580대를 임대, 배달서비스는 1610대를 무료로 진행했으며 수확철 주말근무를 실시하여 전년대비 임대실적은 14%증가했다.

군은 농업인 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농가의 농촌일손 부족에 조금이라도 보탬을 드리고자 농기계임대료를 12월까지 50% 인하하고 있다.

또한, 군은 농기계 수리센터와 멀리 떨어져 농기계 고장으로 인해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의 불편 해소를 위해 마을로 직접 찾아가 농기계 수리봉사를 펼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수확철 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고 농가 경영비 절감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번 우수 시군 선정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경남도, 친환경 조선기자재 개발 지원으로 미래선박 시장 선점에 나선다
이전
1/5
다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