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농업용 저수지 현장점검

2일, 합천군 소재 두무산저수지, 어파저수지 등 재해위험저수지 점검

이혜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17:19]

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농업용 저수지 현장점검

2일, 합천군 소재 두무산저수지, 어파저수지 등 재해위험저수지 점검

이혜정 기자 | 입력 : 2024/07/02 [17:19]

▲ 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농업용 저수지 현장점검


[투데이한국=이혜정 기자] 경상남도는 2일 합천군과 합동으로 홍수기 대비 재해위험 저수지 현장을 점검했다.

김인수 농정국장은 합천군 묘산면 안성리에 있는 ‘두무산 재해위험저수지’와 쌍백면 외초리 일원에 있는 ‘어파 재해위험저수지’ 현장을 찾아 긴급 점검을 했다.

저수지 주요 시설물을 확인하며 제체(제방·댐의 본체) 이상 여부, 방수로 퇴적물 제거 여부, 저수지 수위 조절을 위한 사전 방류 여부, 비상대처계획 수립여부, 재해위험저수지 보수·보강 계획 등을 점검하고,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달부터 장마 기간 집중호우에 대비해 주요 농업 기반 시설(D등급 이하 저수지, 배수장)과 공사 현장 약 129곳을 시군, 관계기관과 함께 점검하고 있으며, 위험 요인을 사전에 발견하고 조치해 재해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김인수 농정국장은 “이상기후로 집중호우 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실정으로, 지속해서 농업기반시설을 점검하고 관리해 도민이 체감하는 안전한 경남을 만들겠다.”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밀양딸기1943 브랜드디자인 및 마케팅과정 교육생 모집
이전
1/5
다음
광고
광고
광고